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
아리동 라스트 카우보이

미스터리,스릴러

첫회보기
마을에서 연이어 살인사건이 일어나고 있다. 맨 처음은 노인이었으나 점점 그 수가 늘어가기 시작하면서 그들은 스스로, 자신의 손으로 직접 범인을 잡기로 결심했다. 30년간의 긴 잠복기. 범인은 그들을 조롱하기라도 하는 양 시체를 하나씩 늘려갔고, 범인으로 몰리고 있는 <심덕수>와 죽은 이의 동료이자 동시에 전직 형사인 <박평달>은 과거의 기억을 되살려 범인을 잡기 위해 자취를 밟아나간다.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
banner.gif